문화포럼 1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유럽리포트




//















사이트 내 전체검색

‘베이비 스텝’ 유력···

브레이킹뉴스

브레이킹뉴스더보기

인상폭보단 파월 입에 쏠리는 시장의 눈

문화포럼

Total 20건 1 페이지
문화포럼 목록
번호 제목 / 내용
20
“에버기븐호 사태는 예견됐다”…더 크고 무거워진 화물선들 “주변을 돌아보세요. 당신이 보는 것, 만지는 것 모두 화물선에 실려왔을 것입니다.” 무역량은 늘어났고, 화물선은 점점 커졌다. CNN과 인터뷰한 컨테이너선 선장 야쉬 굽타는 점점 더 많은 짐을 배에 싣고 날라야 했다. 이러한 상황에서 에버기븐호의 수에즈 운하 좌초 사태는 예견된 . . . 작성자 최고관리자 / 조회 2462 / 작성일 05-31
19
독어를 이용한 성차별의 극복 남성과 여성을 구별을 하기 위한 심볼을 고안 한 것이 거의 2000년 전부터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독일에서는 현대 언어에 나타나는 성차별을 극복하기 위해 다시 심볼까지 등장하고 있어 관심을 끈다. 한국어에서 언어상의 성차별은 서구 언어와는 다른 각도에서 나타난다. 한국어와 독 . . . 작성자 최고관리자 / 조회 2006 / 작성일 12-24
18
아파트 미스터리 독일이 우리나라보다 2배 잘 사는데, 집값은 1/4이다. 말하자면 독일 사람들은 우리에 비해서 1/8 가격에 살고 있는 셈. 런던 신축 아파트가 서울 아파트보다 싸다니 말 다했다. 독일 아파트는 우리나라 아파트와 다른 점이 두 가지가 있다. 첫째, 썩은 발암 시멘트를 안 . . . 작성자 최고관리자 / 조회 2296 / 작성일 11-29
17
두려움을 용기로 바꿀 수 있다면 기자(記者)? 많고 많은 직업 가운데 ‘놈 자(者)’자를 쓰는 직업은 기 자뿐인 것 같다. 17대 대통령 선거에서 이명박 씨가 당선된 후 그를 ‘당선인’으로 부르기 시작하더니, 금방 ‘당선인’이라는 말이 고정화됐 다. 그 전에는 ‘당선자’라고 했었는데. 헌법 67조는 다수표를 얻은 . . . 작성자 최고관리자 / 조회 3518 / 작성일 06-03
16
베를린 장벽에서 통일의 답을 찾다 한반도 통일의 이상형 ‘독일의 평화통일' 하르트무트 코쉭 1990년의 개혁은 잊을 수 없는 역사적 사건으로 기록되어 있다. 부다페스트와 바르샤바 그리고 프라하의 독일 대사관으로 몰려 간 망명자들이 연출한 드라마와 헝가리 국경의 개방, 대규모 월요시 위, 장벽의 붕괴, . . . 작성자 최고관리자 / 조회 3608 / 작성일 06-03
15
7.백마고지의 영웅 임익순 대령 회고록 내 심장의 파편 그날 밤부터 복통이 생겨 잠을 못 잤다. 순찰 나온 병정더러 약을 가져오라고 했더니 깜깜소식이었다. 체증인 듯싶어 여주인에게 소금을 좀 달라고 했으나 가지고 있는 소금이 없다고 했다. 이웃집 노인이 무슨 약초인지 냄새도 고약하고 지독하게 쓴 맛이 나는 약물을 가져와서 주기에 무조건 마셔 . . . 작성자 최고관리자 / 조회 2384 / 작성일 06-03
14
후자다 교수의 정체 오늘밤, 바로 한 시간 전에 나는 후자다 교수를 우연히 만나고 돌아오는 길이다. 술이 한 잔 돼서 밤 10시에 지하철을 탔다. 사람들이 빽빽한 지하철 내에서도 빈자리가 있길래 덥석 그 자리에 앉았는데 어렵쇼 바로 내 앞에 후자다 교수가 앉아있는 것이었다. 그러고보니 이 양반 참으 . . . 작성자 최고관리자 / 조회 2850 / 작성일 06-03
13
6.백마고지의 영웅 임익순 대령 회고록 내 심장의 파편 25. 제주도 사단장 김종오 장군도 백마고지 전승의 공로(?)로 일 계급 특진되어 타처로 영전되어 옮겼다. 나의 연대는 그 후로도 크고 작은 작전을 수행했다. 그러던 중 나는 참모총장의 특별한 배려로 제주도 모슬포의 제1훈련소로 가게 되었다. 그동안 고생이 심했으니 후방에 가서 잠시 . . . 작성자 최고관리자 / 조회 2254 / 작성일 06-03
12
5.백마고지의 영웅 임익순 대령 회고록 내 심장의 파편 21. 1.4 후퇴와 514 고지 1월 1일 새벽 2시경부터 중공군의 대공세가 시작되었다. 나의 연대는 악조건을 무릅쓰고 오후 3시경 까지 진지를 고수했다. 그 때에는 이미 좌측 우군연대와 우측 미군연대는 철수했고 나의 연대는 거의 포위상태였다. 사단도 이동했는지 통신이 두절 된지 . . . 작성자 최고관리자 / 조회 2767 / 작성일 06-03
11
4.백마고지의 영웅 임익순 대령 회고록 내 심장의 파편 16. 나의 6.25 맞이 나의 대대의 영특한 중대장들이 명령만 떨어지면 즉시 움직일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갖추고 대기하고 있었다. 그러나 소속 연대와의 연락이 불통이 되어버렸다. 나는 우선 연락을 취하기 위해 부대대장을 육본으로 출발하게 했으나 그는 중간에서 돌아왔다. 체신전 . . . 작성자 최고관리자 / 조회 1906 / 작성일 06-03
10
3.백마고지의 영웅 임익순 대령 회고록 내 심장의 파편 11. 새로운 출발 1947년이 시작되는 아침이기도 하고 나의 인생역정이 다시 시작되는 순간이기도 했다. 지난밤 군용트럭에 편승해 이곳에 도착했다. 허벅다리까지 빠지는 진흙길을 헤치며 연대본부라는 건물로 들어섰다. 연대장인 조 소령과 장교 서너 명을 만났다. 막 외출을 하려던 참이 . . . 작성자 최고관리자 / 조회 8083 / 작성일 06-03
9
2.백마고지의 영웅 임익순 대령 회고록 내 심장의 파편 6. 야나세 부대 II 포성도 멈추고 비행기 소리도 들리지 않게 되면서 전선이 불안할 정도로 고요했다. 멀리 보이는 초원에는 적색과 백색의 깃발이 줄지어 세워져있고 그 너머 지평선에는 뭉게구름이 피어오르고 있었다. 어제까지 피비린내 나는 전쟁터였다고 할 수 없을 정도로 평화로운 풍 . . . 작성자 최고관리자 / 조회 1983 / 작성일 06-03
8
1.백마고지의 영웅 임익순 대령 회고록 내 심장의 파편 1. 머리말 내 나이가 70살이 넘고 보니 생각하지 않으려고 해도 저절로 과거의 일들이 머리에 떠올라 더러는 뚜렷하게 더러는 희미하게 눈앞에 아물거리기에 두서없이 고생스러웠던 일들과 즐거웠던 일들을 기록으로 남기려한다. 나의 성격이 어려서부터 강직해서 불의와 타협할 줄 몰랐고 . . . 작성자 최고관리자 / 조회 2390 / 작성일 06-03
7
0. 아버지에 대한기억 독일대학으로부터 입학허가서를 받고 비자와 항공권까지 일사천리로 준비를 마친 후 출국 일을 불과 한 달 앞두고 아버지에게 독대를 청했다. “독일로 가서 공부를 하고 싶다.”고 이제 막 유학에의 뜻을 품고 아버지의 동의를 여쭙는 분위기를 연출했지만 실상은 이미 모든 것이 결정되었음을 알리는 . . . 작성자 최고관리자 / 조회 1959 / 작성일 06-03
6
유럽리포트 유럽리포트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의해 2020-08-30 00:14:46 미국에서 이동 됨] 작성자 최고관리자 / 조회 2574 / 작성일 05-13

검색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소스: ko.exchange-rates.org
소스: ko.exchange-rates.org

사이트 정보

회사명 : HapiPark / 대표 : Gyung Suk ParkShin 주소 : Am Stadtpfad 59, 65760 Eschborn, Germany 사업자 등록번호 : 06436003 전화 : 0049 (0)6196 764227 @: hkpark@t-online.de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OO구 - 123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정보책임자명

접속자집계

오늘
762
어제
963
최대
989
전체
272,927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