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버기븐호 사태는 예견됐다”…더 크고 무거워진 화물선들 > 문화포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브레이킹뉴스

브레이킹뉴스더보기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접속자집계

오늘
487
어제
468
최대
962
전체
84,656

Austria

  • 쿠르즈 총리 사임H인기글
    최고관리자 10-10
  • ++ 쿠르츠, 부패 스캔들 이후 쓰러짐: "나에게 그 발걸음은 쉽지 않다" ++ 알렉산더 ...

Austria더보기

헐리우드 스타들의 금연 성공기

  • 샤를리즈 테론 Charlize TheronH인기글
    최고관리자 10-10
  • 담배랑 거리가 멀 것 같은 샤를리즈 테론은 자신이 아주 깊은 흡연 중동에 빠져있다고 고백했...

헐리우드 스타들의 금연 성공기더보기

한국

한국더보기

문화포럼

“에버기븐호 사태는 예견됐다”…더 크고 무거워진 화물선들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505회 작성일 21-05-31 14:54

본문

“주변을 돌아보세요. 당신이 보는 것, 만지는 것 모두 화물선에 실려왔을 것입니다.”

무역량은 늘어났고, 화물선은 점점 커졌다. CNN과 인터뷰한 컨테이너선 선장 야쉬 굽타는 점점 더 많은 짐을 배에 싣고 날라야 했다. 이러한 상황에서 에버기븐호의 수에즈 운하 좌초 사태는 예견된 일이었다는 분석이 나왔다. 영국 가디언은 28일(현지시간) “그동안 수많은 선박 전문가들은 컨테이너 화물선 선적 용량이 커지면서 사고가 일어날 수 있다는 것을 예견하고, 이에 대해 경고해왔다”고 보도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역시 2015년 “초대형 컨테이너선이 늘어나고 있으며, 선박 사고가 일어나면 지금까지와는 매우 다른 변화가 일어날 것이다”는 내용의 보고서를 발표했다. 이들은 보고서에 “선박의 안전을 위해 배의 최대 크기를 규제하는 이론을 고려해볼만 하다”며 “하지만 해운업 비중이 큰 국가들이 장악하고 있는 국제해사기구가 이를 받아들일 가능성은 낮다”고 밝혔다.

50년 간 지어진 컨테이너선의 최대 적재 용량을 나타낸 인포그래픽. 세계선사협의회(WSC) 제공
50년 간 지어진 컨테이너선의 최대 적재 용량을 나타낸 인포그래픽. 세계선사협의회(WSC) 제공

실제로 컨테이너선의 최대 선적 용량은 지난 20년간 두배 가까이 늘어났다. 세계선사협의회(WSC)는 1997년 당시 가장 큰 컨테이너선의 최대 선적 용량은 8000TEU였지만, 2018년 지어진 컨테이너선의 최대 용량은 2만2000TEU인 것으로 집계했다. 1TEU는 길이 20피트의 표준 크기 컨테이너 1개를 실을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가디언도 “현재 수십개의 화물선이 2만개 이상의 컨테이너를 싣고 바다를 횡단하고 있다”고 밝혔다. 에버기븐호 역시 2만TEU급 선박이다.

가디언은 2000년대 유가가 급등할 당시 무역업체들이 한번에 많은 상품을 실어나르기 위해 대형 선박을 선호했고, 2009년 금융위기때 선사들이 저리로 대출받을 수 있게 되면서 컨테이너선이 초대형화됐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초대형 컨테이너선은 사고의 위험에 더 쉽게 노출된다. 굽타는 “바람이 배에 높다랗게 쌓인 컨테이너벽에 부딪치면 배가 흔들려 조종하기 어려워진다”고 CNN에 말했다. 에버기븐호 역시 2019년 강한 바람에 밀려 독일 함부르크항 인근에 정박돼있던 소형 유람선과 충돌한 전력이 있다.

29일(현지시간) 이집트 수에즈 운하에 좌초된 에버기븐호가 인양되고 있다. 수에즈|로이터연합뉴스
29일(현지시간) 이집트 수에즈 운하에 좌초된 에버기븐호가 인양되고 있다. 수에즈|로이터연합뉴스

OECD는 당시 보고서에서 사고가 난 초대형 컨테이너선을 끌어내기 위해 막대한 예인선과 중장비가 필요해질 것이라고 예측하기도 했다. 예측은 현실이 됐다. 지난 23일 에버기븐호가 좌초된 직후 현장에는 8대의 예인선만 현장에 투입된 것으로 보도됐지만, 배가 꼼짝 않자 이집트 당국은 예인선을 추가로 불러 14대 이상의 예인선으로 인양 작업을 진행했다. 총 2만7000㎥의 모래와 흙을 퍼내고, 18m 깊이까지 제방을 파냈지만, 덩치가 컸던 에버기븐호는 29일 새벽까지 물에 뜨지 않았다.

배 인양을 맡은 구난업체 스미트 샐비지의 모회사 보스칼리스 측은 에버기븐호의 인양 소식이 들려온 이후에도 “20만톤급 선박을 완전히 철거하기 전 주요 과제가 남았다”며 “배의 앞부분을 끌어내는 것은 어려운 작업이 될 것”이라고 네덜란드 공영 NOS에 밝혔다.

해양 전문매체 로이드리스트는 지난 26일 “수에즈운하가 재개통되더라도 배송이 지연되며 생긴 공급망 마비는 수개월 동안 지속될 것”이라는 전망을 내 놓았다. 독일 보험사 알리안츠는 이번 사고로 주당 60억~100억 달러 손해가 발생할 것으로 추산했다. 희망봉으로 노선을 바꾼 선박에 실린 물류는 이미 2주정도 배송이 지연됐다.

수에즈 운하가 막힌 이후 아시아 유럽 간 화물 운송비도 증가했다. 중국 상하이 해운거래소는 지난 26일 아시아 유럽 노선의 평균 화물 운임은 전주보다 77달러(약 9만원) 오른 1TEU당 3742달러(약 423만원)인 것으로 집계했다.



원문보기: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2103291942001&code=970209#csidxe608c845bb3df81a7106cab25a0b3af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의해 2021-07-18 02:42:04 문화포럼에서 복사 됨]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 귀 해파리
    최고관리자 11-03
  • 오늘 우리는 세계 해파리의 날을 기념합니다. 비록 이 존재들이 외계인으로 묘사될 가능성이 ...

자유게시판더보기

브레이킹뉴스

브레이킹뉴스더보기

공지사항

공지사항더보기

자유게시판

  • 귀 해파리
    최고관리자 11-03
  • 오늘 우리는 세계 해파리의 날을 기념합니다. 비록 이 존재들이 외계인으로 묘사될 가능성이 ...

자유게시판더보기

브레이킹뉴스

브레이킹뉴스더보기

공지사항

공지사항더보기

자유게시판

  • 황궈수 폭포H인기글
    최고관리자 06-18
  • 장소: 중국 안순 흥미로운 사실: 폭포와 주변 지역의 아름다운 경관 덕분에 중국 관광...

자유게시판더보기

it

it더보기

건강, 스포츠

건강, 스포츠더보기

free

free더보기

아시아

  • 빛의 축제 디왈리
    최고관리자 11-04
  • 디왈리 빛 축제는 어둠에 빛, 악에 선, 무지에 지식의 상징적 승리를 기념하는 5일 간의 ...

아시아더보기

미국

미국더보기

아프리카

  • 케냐 마사이 마라의 일몰H인기글
    최고관리자 10-16
  • Masai Mara의 연례 동물 이동은 세계에서 가장 인상적인 자연 경관 중 하나입니다. ...

아프리카더보기

남미

  • 볼리비아 파야차타H인기글
    최고관리자 08-26
  • 잠재적인 활화산계에 속하는 파야차타는 볼리비아와 칠레의 국경선상에 놓여 있습니다. [이 ...

남미더보기

중미

  • 죽음의 날
    최고관리자 11-02
  • 죽은 자의 날 축하 행사를 위해 멕시코에 가본 적이 있다면 여기에도 그려져 있는 아름다운 ...

중미더보기

유럽

  • 유라시아 다람쥐
    최고관리자 11-25
  • 오늘은 작지만 놀라운 두 마리의 울버린인 유라시아 다람쥐 한 쌍을 소개합니다. 활기찬 잡식...

유럽더보기

notice

notice더보기

이태리

  • 블루밍 트레비H인기글
    최고관리자 02-26
  • 트레비의 구시가지는 페루자 지방의 무성하고 꽃이 만발한 풍경의 언덕에 있습니다. 움 브리아...

이태리더보기

세계의 유명한 다리들

  • 웨일스 어 짧은 서사시H인기글
    최고관리자 10-02
  • 사진에 얼마나 아름다운 아름다움을 담을 수 있습니까? 우리는 Llanrwst 마을에있는 C...

세계의 유명한 다리들더보기

free

free더보기

세계의 절경

세계의 절경더보기

헐리우드 스타들의 금연 성공기

  • 샤를리즈 테론 Charlize TheronH인기글
    최고관리자 10-10
  • 담배랑 거리가 멀 것 같은 샤를리즈 테론은 자신이 아주 깊은 흡연 중동에 빠져있다고 고백했...

헐리우드 스타들의 금연 성공기더보기

한국

한국더보기

브레이킹뉴스

브레이킹뉴스더보기

사이트 정보

회사명 : 회사명 / 대표 : 대표자명
주소 : OO도 OO시 OO구 OO동 123-45
사업자 등록번호 : 123-45-67890
전화 : 02-123-4567 팩스 : 02-123-4568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OO구 - 123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정보책임자명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