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보다 상품성 높은 아시아 선수가 셋? > 스포츠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스포츠

손흥민보다 상품성 높은 아시아 선수가 셋?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31회 작성일 20-10-02 05:06

본문

손, 34위로 페더러 위에 꼽혔지만
인도 크리켓 스타 2명 4위·8위에
일본 테니스 선수 나오미는 33위

비라트 코흘리, 로히트 샤르마
비라트 코흘리, 로히트 샤르마

손흥민(토트넘)의 상품성이 세계에서 34번째로 높은 것으로 평가받았다. 로저 페더러, 그런데 당연히 아시아에서 1위일 줄 알았던 손흥민보다 더 높은 상품성을 가진 선수가 있어 눈길을 끈다.

영국 스포츠잡지 스포츠프로미디어는 지난 28일 세계에서 가장 상품성 있는 스포츠 선수 50명의 순위를 발표했다. 이 매체는 지난 12개월 동안 전 세계 21개 종목의 6000명이 넘는 선수들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데이터를 분석해 이를 ‘운동선수 인플루언서 스코어’라는 점수로 환산해 순위를 매겼다.

손흥민은 50명 중 34위를 차지했다. 전체 1위를 차지한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를 포함해 축구 선수들 가운데는 14번째다. 하지만 ‘테니스 황제’ 페더러(35위)와 미국프로농구(NBA)의 슈퍼스타 루카 돈치치(36위)보다 높은 순위에 위치해 위상을 실감하게 했다.

이 정도면 아시아 선수 가운데 충분히 1~2위를 다툴 수 있는 순위다. 그러나 놀랍게도 손흥민보다 순위가 높은 아시아 선수가 3명이나 있다. 그중 한 명은 33위를 차지한 일본의 여자 테니스 선수 오사카 나오미. 그리고 나머지 두 명은 인도의 크리켓 스타인 비라트 코흘리와 로히트 샤르마다. 코흘리는 전체 4위, 샤르마는 8위에 올랐다.


국내 팬들에게는 낯설지만 크리켓은 전 세계적으로 인기가 높은 스포츠다. 과거 영연방에 속해 있다 독립한 국가들에서 크리켓의 인기가 높은데 인구가 13억명에 달하는 인도에서 크리켓 선수들은 어지간한 슈퍼스타 이상의 대접을 받는다. 인도 크리켓리그(IPL)는 경기당 연봉으로 계산했을 때 전 세계에서 가장 높다. 코흘리는 잘생긴 외모와 뛰어난 실력을 모두 갖춘 크리켓계의 슈퍼스타로 인도 대표팀의 주장까지 맡는 등 전 국민적 인기를 자랑한다. 국제 무대에서 두각을 드러내는 샤르마 또한 그 인기가 코흘리 못지않다.



원문보기: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2009291945025&code=980201#csidxec481dc00350626ad3570aeee3f667f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120
어제
144
최대
298
전체
12,830





그누보드5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